'진출'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8.01.28 유튜브가 한국에서 성공하기 힘든 이유 (4)
posted by 도이모이 2008. 1. 28. 08:00

본 글은 전자신문 인터넷에 기고한 칼럼 원고의 일부입니다. 전문을 보고 싶으시면 아래 링크를 이용하시면 됩니다.

네이버 뉴스에서 보기: 바로가기
버즈 뉴스에서 보기: 바로가기
다음 뉴스에서 보기: 바로가기

최근 구글에서 인수해서 운영 중인 미국 최대 동영상 사이트인 유투브가 한글 서비스를 시작했다. 이에 대해 동영상 서비스를 기획/운영하고 있으며 IT 칼럼리스트로 활동하는 필자에게 국내 인터넷 업계에 미치는 영향에 관한 많은 문의가 있었는데, 결론부터 이야기 하면 본인이 전망하기에 유투브가 단기간에 국내 사용자들에게 많은 인기를 얻어 국내 인터넷 서비스 업계의 판도 변화를 가져 오기란 쉽지 않다.

 

이유는 아래와 같이 크게 3가지이다.

 

첫째, 동영상 화질의 품질 때문이다.

이미 잘 알려진 것처럼, 국내 초고속 인터넷에 속도는 세계 최고를 자랑한다. 이런 이유로 국내 동영상 사이트들의 화질 역시 세계 최고를 자랑하며 이에 대한 많은 서비스 노하우를 가지고 있다. 실제로, 유투브의 경우 최대 320 X 240, 400K(추정)의 저급 동영상 화질을 제공 하는데 비해, 국내에서는 1280 X 960, 1500K HD급 화질을 제공하고 있다. 다시 말해, 국내 사용자들에 눈 높이는 유투브 동영상이 만족 시킬 수 있는 수준을 크게 뛰어 넘고 있는 상황이다. 이런 한국 사용자들의 눈높이를 고려 해 지금 당장 고화질 서비스로 업그레이드 한다고 해도 기존 동영상을 다시 고화질로 바꾸는 것은 불가능하며 사용자들이 새롭게 올리는 동영상만 고화질의 영상으로 서비스가 가능하기에 국내 사용자들이 유투브를 고화질 서비스로 느끼기에는 많은 시간이 걸릴 것이다. 특히, 초기 오픈 때 버그가 하나라도 발견 되면 다시는 접속하지 않으려고 할 정도로 초기 오픈 때에도 높은 품질을 요구하는 최근 국내 사용자들의 니즈를 감안하면 이는 유투브에 매우 치명적인 상처가 될 수 있다.

 

둘째, 열악한 해외 네트워크 때문이다

이번 한글 서비스는 미국에 서버를 두고 미국 개발자들 주도로 개발이 된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흔히우리나라를 초고속 인터넷 강국이며 인터넷 인프라가 매우 좋은 것으로 알고 있는데 이는, 국내 인터넷만 보았을 때 이야기다. 현재 국내에서 동영상 서비스를 하여 어느 정도 서비스가 성장 했을 경우 해당 업체에서 발생 시키는 순간 트래픽이 수십 기가(G)가 정도 된다. 하지만, 한국인터넷진흥원에서 발표 한 자료를 보면 한국과 해외와 연결 되어 있는 모든 네트워크를 합쳐도 48.6 기가에 불가하다.  .................

네이버 뉴스에서 보기: 바로가기
버즈 뉴스에서 보기: 바로가기
다음 뉴스에서 보기: 바로가기

< 참고 추천글 >

차니님이 '도대체 '유튜브'에 뭘 원하셨세요?'글을 쓰썼더군요. 저와 생각이 비슷한 거 같네요. 좋은 글이니 한번씩 읽어 보시면 좋을 거 같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sh. 2008.01.29 15:43  Addr  Edit/Del  Reply

    전체적인 논지에 반대하는 것은 아니구요,
    다만 유튜브에서 업로드된 동영상의 원본을 보관하고 있다고 합니다.

    "그는 또 유튜브의 내부 아카이브에서는 모든 영상이 업로드시의 해상도로 보존되고 있다고 공식 인정했다."
    http://www.zdnet.co.kr/news/internet/entertainment/0,39031275,39163351,00.htm

    원본 자체가 저해상도인 경우가 많다고는 하지만 기존에 업로드된 동영상도 고화질로 다시 변환하려는 것 같네요. 코덱은 뭘 선택하려는지 궁금하군요. vp6는 비용 문제가 엄청날 것 같고요, 최근에 플래시에 추가된 h.264쪽으로 가려는걸까요?

    • Favicon of http://doimoi.net BlogIcon doimoi 2008.01.30 08:56  Addr  Edit/Del

      저도 글을 쓰면서 구글이 FLV 말고로 원본을 또 다시 가지고 있을 수도 있다고 생각했습니다. 구글 동영상을 모바일로 서비스 하기 위해 FLV 말고도 MP4로 또 다시 변환하는 것으로 알고 있거든요.

      근데, 동영상 서비스가 엄청난 스토리지 비용과 네트워크 비용이 들어 가는데, 이것을 FLV 외에도 mp4, 원본을 가지고 있다는 것은 구글이 아님 불가능하죠.

      제 생각으로는 유투브가 인수 되기 전에는 회선 비용도 못 낸다는 이야기가 있을 정도로 경영이 악화 되어 있었던 상태이기에 구글 인수 전에 원본은 없을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다만, 구글 인수 이후에는 돈이 많으니 가능했겠죠. 유투브 인수 된것이 1년 정도 되었으니 제 생각으로는 최근 몇달치를 가지고 있을거라고 생각합니다.

      그러고, 플래시는 앞으로 H.264가 대세일것이라고 생각하고 있고, 제가 기획하는 앤유도 준비는 하고 있는데 좀 더 기술적으로 서비스적으로 검토 할 것이 많더군요. 하여튼 대세는 H.264 일거 같아요. 좋은 글 감사 드립니다.

  2. Favicon of http://simpleblogging.tistory.com/ BlogIcon mjjin 2008.02.03 13:00  Addr  Edit/Del  Reply

    channy님이 얘기하신것처럼 대중들이 생각하고 기대했던 그런 한국본토에서의 본격화 착륙이 아니고,,,구글의 나름대로의 속셈이 숨어 있는것 같습니다.물론 Youtube가 한국에 서버를 두고 한국본토의 서비스보다 뭔가 더 뾰족하고 낳은 서브스를 제공한다면 더욱 좋겠지만요..

    • Favicon of http://doimoi.net BlogIcon doimoi 2008.02.03 20:42  Addr  Edit/Del

      저도 차니님하고 생각이 비슷합니다. Youtube 한글어 서비스는 한국 시장을 공략하기 위한 의도라고 보기보단 한국에서 만들어진 동영상을 확보하기 위한 접수 창고로 보는 것이 옳을 거 같습니다 ^^